서비스 진행상황을 안내받으시려면 올바른 번호를 입력해주세요.

원하시는 첨삭 유형을 선택해주세요. ( 택1 )

이용약관 보기
약관 보기

커뮤니티

탑티어의 소식을 한 눈에 !
대학 입시 뉴스, 취업 뉴스, 공채 소식 등 다양한 뉴스를 빠르게 만나보세요

커뮤니티

전체보기

2018년 하반기, 합격 신입사원 스펙 정리

탑티어
조회수 838 2018-12-21



출처 : https://m.post.naver.com/viewer/postView.nhn?volumeNo=17366079&memberNo=5661329&vType=VERTICAL


극심한 구직난을 뚫고 올해 하반기 취업에 성공한 신입사원의 스펙은 어떻게 될까?
사람인이 올 하반기 신입사원을 채용한 기업 341개사를 대상으로 
‘2018년 하반기 신입사원 스펙’에 대해 조사했다.

이공계 여전히 선호
올 하반기 신입사원 중 절반 이상인 64.8%(복수응답)의 최종 학력이 ‘대졸’이었으며, 그 중 ‘지방 사립 대학’(31%) 출신이 3분의 1에 가까운 것으로 조사되었다. 다음은 ‘수도권 소재 대학’(24.3%), ‘서울 소재 대학’(19.8%), ‘지방 거점 국립 대학’(17.1%), ‘SKY 등 명문대학’(4.2%), ‘해외 대학’(3.7%)의 순이었다.
하반기 신입사원 전공의 평균 비율은 ‘이공학계열’이 43.2%로 여전히 강세를 보였고, ‘인문, 어학계열’(19.8%), ‘상경계열’(17.5%), ‘사회계열’(8.4%) 등의 순서로 나타났다. 기업은 평균 3.2점의 학점을 자격조건으로 내걸었고, 최종 합격자들의 평균 학점은 이보다 다소 높은 3.4점으로 집계되었다.
 

높아진 외국어능력, 토익 755점-토익스피킹 레벨6
토익 성적 보유 비율은 53.2%로, 올 상반기(51.6%) 대비 1.6%p 증가했으며, 토익스피킹 역시 32.2%로 소폭(2.5%p) 늘어났다. 성적도 상반기보다 높아졌다. 블라인드 채용 등 스펙을 배제한 채용이 확대되고 있는 추세임에도 불구하고 외국어 능력과 같은 객관적인 스펙의 평균 실력은 점점 높아지고 있었다.
상반기 토익 성적 보유자의 평균점수는 707점이었으나, 하반기에는 755점으로 무려 48점 상승했다. 구간별로는 ‘750~800점 미만’(19.4%), ‘800~850점 미만’(17.7%), ‘850~900점 미만’(13.7%), ‘700~750점 미만’(11.3%), ‘650~700점 미만’(10.5%) 등의 순으로 상반기보다 800점 이상 고득점자 비율이 크게 늘었다.
토익스피킹 평균 레벨은 6으로 조사되었다. 세부적으로는 ‘레벨6(130~150)’(50.7%), ‘레벨7(160~180)’(21.3%), ‘레벨5(110~120)’(20%), ‘레벨4 이하(100 이하)’(5.3%) 등의 순이었다.
 

◆ 당락에 가장 큰 영향 미치는 스펙은 ‘전공’
기업은 당락에 영향을 미치는 스펙 1순위로 ‘전공’(28.3%)을 꼽았다. 계속해서 ‘인턴 경험’(13.3%), ‘인턴 외 아르바이트 경험’(12.4%), ‘보유 자격증’(9.9%), ‘대외활동 경험’(9.4%), ‘외국어 회화 능력’(4.7%), ‘학력’(3.9%) 등의 순이었다. 스펙과 인성의 평가 비중에서는 57:43(인성:스펙)의 비중으로 인성을 더욱 중요하게 평가한다고 답했다.


◆ 절반 이상 인턴 경험 있어… 올드루키도 24%에 달해
하반기 신입사원 중 절반 이상(56.2%)이 인턴 경험을 보유하고 있었다. 또, 경력을 보유했음에도 불구하고 신입으로 지원해서 합격한 ‘올드루키’의 비율도 전체 신입사원의 평균 24.4%에 달했다.




아직까지 탑티어를 모르셨나요 ?

이제라도 알았다면 다행입니다.

지금 바로 탑티어첨삭을 경험해보세요.